Welcome to Dynamic C#(10) - Dynamic Returns Again.(2)

C# 2010.01.11 09:00 Posted by 뎡바1

- 살림살이 좀 나아시졌습니까.

날씨가 계속 춥네요. 난데없이 목이 부어서 지난 금요일에는 조퇴를 했습니다-_-. 다들 건강 조심하시구요. 날씨가 추워서 그런가 여기저기서 어려움을 호소하는 목소리가 들리는 거 같습니다. 다들 하시는 일 잘되고 살림살이 좀 나아지셨으면 좋겠네여!


- 이어서 이어서!

지난포스트에서 보셨던 예제를 다시한번 보시죠.

dynamic d = 10;
C c = new C();

d.foo();
d.SomeProp = 10;
d[10] = 10;

c.Foo(d);
C.StaticMethod(d);
c.SomeProp = d;

지난 포스트에서는 위쪽 그룹에 대해서 다뤘었는데요, 이번 포스트에서는 위 두 그룹중에서 아래쪽 그룹에 대해서 설명드려 보겠습니다. 우선, 가장 간단한 부분부터 다뤄보려고 하는데요, 아래와 같은 코드가 있다고 가정해보죠.

public class C
{
    public void Foo(decimal x) { ... }
    public void Foo(string x) { ... }
    static void Main(string[] args)
    {
        C c = new C();
        dynamic d = 10;
        c.Foo(d);
    }
}

이 코드가 실행되면 어떤일이 벌어질까요? 직관적으로 생각해봤을때... 지역변수c의 타입이 C라는 걸 알 수 있으니깐, C의 오버로드 2개중에 하나가 실행될거라고 생각해볼 수 있습니다. 근데, d의 타입이 dynamic이라는 것도 위 소스코드에서 알 수 있는데요, 그렇다는 이야기는 d의 실제 타입은 런타임에서 알 수 있으므로 컴파일러는 어떤 오버로드를 호출해야 하는지 판단할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이렇게 생각해볼 수 있습니다. 컴파일러는 호출가능한 후보군을 추출해서 집합을 만들고, 런타임에 실제로 오버로드 판별을 통해서 적합한 메서드를 호출한다고 말이죠. 위의 경우에는 d의 값이 10이므로, 아마도 호환이 안되는 string보다는 decimal을 인자로 받는 오버로드가 호출될거라고 예측해볼 수 있습니다. 그러면, 좀 더 구체적으로 이야기 해보면서 뭐가 예측이랑 다르게 돌아가는지에 대해서 이야기 해보죠.

public class C
{
    public void Foo(decimal x) { ... }
    public void Foo(string x) { ... }
    static void Main(string[] args)
    {
        C c = new D();
        dynamic d = 10;
        c.Foo(d);
    }
}

public class D : C
{
    public void Foo(int x) {...}
}


클래스 D를 C로 부터 상속했고, c를 D의 생성자로 생성한 게 차이점인데요. 그리고 런타임에 c의 타입은 D일텐고, D에는 C가 가진 모든 오버로드보다 더 이 경우에 적합한 int형 파라미터를 가진 Foo가 있습니다. 10은 int형으로 간주될테니, D의 Foo가 가장 적합한 선택이 되겠죠.

그런데, 결과는 어떨까요? 이 부분에 대해서 잘 아시는 분이나 코드를 작성하다가 이상한 점을 발견하신 분이라면 대답하실 수 있으실텐데요. 아래의 그림에서 확인을..


네. 분명히 오버로드가 총 3개여야 할텐데, 두개 밖에 안 나옵니다. 그래서 분명히 D의 Foo가 가장 좋은 선택임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C의 Foo(decimal x)가 호출이 됩니다. 하지만, c를 생성할때 "D c = new D();"나 "dynamic c = new D()"처럼 생성하면, D의 Foo(int x)가 호출이 됩니다. 왜 그럴까요?


- 내가 알면 이글 보고 있겠냐.

dynamic과 관련된 동적 바인딩을 설계할때, 최대한 동적바인딩이 기존의 컴파일러가 정적바인딩에서 하던 짓을 비슷하게 하게끔 유지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 결과로 dynamic이라고 명시된 매개변수나 receiver가 아니라면, 컴파일타임에 확인할 수 있는 타입을 그 변수의 타입으로 간주한다고 합니다. 즉, 위의 예제에서 c.Foo의 오버로드로 D.Foo(int x)가 포함이 안된 이유는, "C c = new D();"의 결과로 c가 런타임에 가질 타입은 D겠지만, 컴파일타임에서는 C라고 간주한다는 겁니다. 그래서 아무리 인텔리센스를 뒤져봐도 D의 Foo를 발견할 수 없으며 호출도 할 수 없는 거죠.

하지만, "D c = new D();"나 "dynamic c = new D()"처럼 생성하면, 전자의 경우는 컴파일 타임의 c의 타입을 D로 간주하므로 오버로드 3개모두를 인텔리센스에서 확인하실 수 있구요, 후자의 경우는 동적 바인딩을 통해서 c의 런타임 타입이 D임을 알기때문에, 오버로드 후보군에서 Foo(int x)를 골라낼 수 있습니다. 예제를 하나 더 보면요.

public class C
{
    public void Foo(int x, object o)
    {
        Console.WriteLine("Foo(int x, object o)");
    }

    static void Main(string[] args)
    {
        C c = new D();
        dynamic d = 10;
        c.Foo(d, c);
    }
}

public class D : C
{
    public void Foo(int x, D d)
    {
        Console.WriteLine("int x, D d");
    }
}

위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C.Foo(int x, object o)가 호출됩니다. 같은 이유로 말이죠.


- 마치면서

사실 이번 포스트는 좀 애로사항이 있었는데요. 제 실력부족으로 참고했던 원문이 잘 이해가 안가서 말이죠. 그래서 제 나름대로 이런저런 실험을 해보다가 결론을 내렸습니다. 바로 이럴때가 고수님들의 나눔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혹시 더 자세하게 아시는 분이 있다면, 따쓰한 피드백으로 풍성하게 해주시기 바랍니다. "따쓰한" 잊지마세염^^;;;


-참고자료

1. http://blogs.msdn.com/samng/archive/2008/11/06/dynamic-in-c-iii-a-slight-twist.aspx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