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current_queue는 사용 용도가 concurrent_vector 보다 더 많을 것 같아서 좀 더 자세하게 설명하겠습니다.

 

온라인 서버 애플리케이션의 경우 Producer-Consumer 모델이나 이와 비슷한 모델로 네트웍을 통해서 받은 패킷을 처리합니다. 즉 스레드 A는 네트웍을 통해서 패킷을 받으면 Queue에 넣습니다. 그리고 스레드 B Queue에서 패킷을 꺼내와서 처리합니다. 이 때 Queue는 스레드 A B가 같이 사용하므로 공유 객체입니다. 공유 객체이므로 패킷을 넣고 뺄 때 크리티컬섹션과 같은 동기 객체로 동기화를 해야 합니다. 이런 곳에 concurrent_queue를 사용하면 아주 좋습니다.

 

 

concurrent_queue를 사용하기 위한 준비 단계

 

너무 당연하듯이 헤더 파일과 네임스페이스를 선언해야 합니다.

 

헤더파일

#include <concurrent_queue.h>

 

네임스페이스

using namespace Concurrency;

을 선언합니다.

 

이제 사전 준비는 끝났습니다. concurrent_queue를 선언한 후 사용하면 됩니다.

concurrent_queue< int > queue1;

 

 


concurrent_queue에 데이터 추가

 

concurrent_queue에 새로운 데이터를 넣을 때는 push 라는 멤버를 사용합니다.

 

원형

void push( const _Ty& _Src );

 

STL deque push_back과 같은 사용 방법과 기능도 같습니다. 다만 스레스 세이프 하다는 것이 다릅니다. concurrent_queue는 앞 회에서 이야기 했듯이 스레드 세이프한 컨테이너이므로 제약이 있습니다. 그래서 deque 와 다르게 제일 뒤로만 새로운 데이터를 넣을 수 있습니다.

 

concurrent_queue< int > queue1;

queue1.push( 11 );

 

 

 

concurrent_queue에서 데이터 가져오기

 

데이터를 가져올 때는 try_pop 멤버를 사용합니다. 앞의 push의 경우는 STL deque와 비슷했지만 try_pop은 꽤 다릅니다.

 

원형

bool try_pop( _Ty& _Dest );

 

try_pop을 호출 했을 때 concurrent_queue에 데이터가 있다면 true를 반환하고 _Dest에 데이터가 담기며 concurrent_queue에 있는 해당 데이터는 삭제됩니다. 그러나 concurrent_queue에 데이터가 없다면 false를 즉시 반환하고 _Dest에는 호출했을 때의 그대로 됩니다.

 

concurrent_queue< int > queue1;

 

queue1.push( 12 );

queue1.push( 14 );

 

int Value = 0;

 

if( queue1.try_pop( Value ) )

{

           // queue1에서 데이터를 가져왔음

}

else

{

           // queue1은 비어 있었음.

}

 

 

 

concurrent_queue가 비어 있는지 검사

 

concurrent_queue가 비어 있는지 알고 싶을 때는 empty()를 사용합니다. 이것은 STL deque와 같습니다.

 

원형

bool empty() const;

 

비어 있을 때는 true를 반환하고 비어 있지 않을 때는 false를 반환합니다. 다만 empty를 호출할 때 비어 있는지 검사하므로 100% 정확하지 않습니다. 100% 정확하지 않다라는 것은 empty push, try_pop 이 셋은 스레드 세이프하여 동시에 사용될 수 있으므로 empty를 호출할 시점에는 데이터가 있어서 false를 반환했지만 바로 직후에 다른 스레드에서 try_pop으로 삭제를 해버렸다면 empty 호출 후 false를 반환했어 try_pop을 호출했는데 false가 반환 될 수 있습니다.

 

 

 

concurrent_queue에 있는 데이터의 개수를 알고 싶을 때

 

concurrent_queue에 있는 데이터의 개수를 알고 싶을 때는 unsafe_size 멤버를 사용합니다.

 

원형

size_type unsafe_size() const;

 

이것은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스레드 세이프 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unsafe_size를 호출할 때 push try_pop이 호출되면 unsafe_size를 통해서 얻은 결과는 올바르지 않습니다.

 

 


concurrent_queue에 있는 데이터 순차 접근

 

concurrent_queue에 있는 데이터를 모두 순차적으로 접근하고 싶을 때는 unsafe_begin unsafe_end를 사용합니다.

 

원형

iterator unsafe_begin();

const_iterator unsafe_begin() const;

 

iterator unsafe_end();

const_iterator unsafe_end() const;

 

unsafe_begin을 사용하여 선두 위치를 얻고, unsafe_end를 사용하여 마지막 다음 위치(미 사용 영역)를 얻을 수 있습니다. 이것도 이름에 나와 있듯이 스레드 세이프 하지 않습니다.

 

 

 

모든 데이터 삭제


모든 데이터를 삭제할 때는 clear를 사용합니다. 이것은 이름에 unsafe라는 것이 없지만 스레드 세이프 하지 않습니다.

 

원형

template< typename _Ty, class _Ax >

void concurrent_queue<_Ty,_Ax>::clear();

 

 

 

제 글을 보는 분들은 C++을 알고 있다는 가정하고 있기 때문에 STL을 알고 있다고 생각하여 아주 간단하게 concurrent_queue를 설명 하였습니다.

 

concurrent_queue 정말 간단하지 않습니까? 전체적으로 STL deque와 비슷해서 어렵지 않을 것입니다. 다만 스레드 세이프 하지 않은 것들이 있기 때문에 이것들을 사용할 때는 조심해야 된다는 것만 유의하면 됩니다.

 

이것으로 Concurrency Runtime PPL에 대한 설명은 일단락 되었습니다.

이후에는 Concurrency Runtime의 다른 부분을 설명할지 아니면 Beta2에서 새로 추가된 C++0x의 기능이나 또는 이전에 설명한 것들을 더 깊게 설명할지 고민을 한 후 다시 찾아 뵙겠습니다.^^

 

 


참고

Producer-Consumer 모델 : 자바워크님의 http://javawork.egloos.com/2397148

MSDN concurrent_queue :

http://msdn.microsoft.com/en-us/library/dd504906(VS.100).aspx#queue

 

저작자 표시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concurrent_queuequeue 자료구조와 같이 앞과 뒤에서 접근할 수 있습니다.

concurrent_queue는 스레드 세이프하게 enqueue와 dequeue(queue에 데이터를 넣고 빼는) 조작을 할 수 있습니다.

또 concurrent_queue반복자를 지원하지만 이것은 스레드 세이프 하지 않습니다.

 



concurrent_queuequeue의 차이점


concurrent_queuequeue는 서로 아주 비슷하지만 다음과 같은 다른 점이 있습니다.

( 정확하게는 concurrent_queue와 STL의 deque와의 차이점 이라고 할수 있습니다. )


- concurrent_queue enqueue dequeue 조작이 스레드 세이프 하다.


- concurrent_queue는 반복자를 지원하지만 이것은 스레드 세이프 하지 않다.


- concurrent_queue front pop 함수를 지원하지 않는다.

  대신에 try_pop 함수를 대신해서 사용한다.


- concurrent_queue back 함수를 지원하지 않는다.

  그러므로 마지막 요소를 참조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 concurrent_queue size 메소드 대신 unsafe_size 함수를 지원한다.

  unsafe_size는 이름 그대로 스레드 세이프 하지 않다.


 

 

스레드 세이프한 concurrent_queue의 함수


concurrent_queue에 enqueue 또는 dequeue 하는 모든 조작에 대해서는 스레드 세이프합니다.

 

- empty

- push

- get_allocator

- try_pop

 

empty는 스레드 세이프하지만 empty 호출 후 반환되기 전에 다른 스레드에 의해서 queue가 작아지던가 커지는 경우 이 동작들이 끝난 후에 empty의 결과가 반환됩니다.

 



스레드 세이프 하지 않은 concurrent_queue의 함수

 

- clear

- unsafe_end

- unsafe_begin

- unsafe_size

 

 


반복자 지원

 

앞서 이야기 했듯이 concurrent_queue는 반복자를 지원하지만 이것은 스레드 세이프 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이것은 디버깅 할 때만 사용할 것을 추천합니다.

또 concurrent_queue의 반복자는 오직 앞으로만 순회할 수 있습니다.


concurrent_queue는 아래의 반복자를 지원합니다.

 

- operator++

- operator*

- operator->

 

 

concurrent_queue는 앞서 설명한 concurrent_vector와 같이 스레드 세이프한 컨테이너지만 STL vector deque에는 없는 제약 사항도 있습니다. 우리들이 Vector deque를 스레드 세이프하게 래핑하는 것보다는 Concurrency Runtime에서 제공하는 컨테이너가 성능적으로 더 좋지만 모든 동작이 스레드 세이프하지 않고 지원하지 않는 것도 있으니 조심해서 사용해야 합니다.

 

 

다음에는 일반적인 queue에는 없고 concurrent_queue에서만 새로 생긴 함수에 대해서 좀 더 자세하게 설명하겠습니다.


ps : 앞 주에 Intel의 TBB에 대한 책을 보았습니다. 전체적으로 Concurrency Runtime과 비슷한 부분이 많아서 책을 생각 외로 빨리 볼 수 있었습니다. 제 생각에 TBB나
Concurrency Runtime를 공부하면 다른 하나도 아주 빠르고 쉽게 습득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세번째입니다.

관련 디버깅 유틸과 PPL 지원 알고리즘, 이미징 예제 병렬화, 동기화 개체자료구조 등이 소개됩니다.


잘못된 번역이나 부족한 부분 있으면 알려주세요. ^^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