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이 정도면 우분투에서 개발하기 위한 환경으로 쓰기에 큰 부족함은 없을 겁니다. 단지 부족한 면이 있다만 LibreOffice로 오피스 작업은 어느 정도 가능하지만, OutLook과 같은 강력한 오피스 소프트웨어가 없는 것이 아쉽네요.

이제 Mono개발 도구인 MonoDevelop과 몇 가지 유용한 소프트웨어를 찾아서 설치해 봅시다. 이번에는 우분투의 "우분투 소프트웨어 센터" 를 통해 설치하려고 합니다. 지금까지 터미널로 작업했던 소프트웨어 설치 작업은 이 우분투 소프트웨어 센터를 통해 가능합니다만, 터미널은 리눅스 사용에 있어서 꼭 익숙해져야 하기에 좀 고생해서 터미널로 작업을 한 것이니, 이 전의 터미널 작업들은 꼭 반복해서 외우시기 바래요.

   

먼저 아래와 같이 프로그램에서 우분투 소프트웨어 센터를 실행합니다.

   

우분투 소프트웨어 센터의 검색에서 "mono"라고 검색해 보세요. 많은 Mono와 관련된 소프트웨어가 검색이 됩니다.

   

오호! 저 아래에 MonoDevelop이 보이는군요. 자자! 잠시 바로 설치를 누르시 마시고, "더 많은 정보" 버튼을 클릭해 보세요.

   

설치 작업은 관리자의 권한이 필요하므로 암호를 입력해 줍시다.

   

그럼 아래와 같이 "확장 기능"이 보이는데요. 걍 모두 선택해서 설치하세요. 모두 피가 되고 살이 되거나, 어쩌다가 한번씩 필요한 기능들입니다.

   

그리고 "우분투 소프트웨어 센터에서" 아래의 몇 가지 추가적인 소프트웨어도 설치해 줍시다.

  • Mono IL Contract
  • Mono Runtime
  • Mono Documentation
  • Mono Runtime (Terminal)
  • gsharp
  • Monodoc (Http)

   

이쁘게 Mono Develop이 설치가 되었네요.

   

실행시 켜보시면 아래와 같이 MonoDevelop이 실행이 됩니다. 깔쌈한 화면이 금방이라고 코드를 짜고 싶어지네요. 이것 저것 한번씩 만져보시고 Visual Studio와 비교해 보시면서 좋은 점, 나쁜점을 찾아보시면 더 재미있겠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티스토리 툴바